남해군, 수출업체 네트워크 구축으로 세계시장 경쟁력 ‘확보’

 

유통지원과 행정조직 신설로 수출목표액 작년 대비 200% 상향 설정

13일 군농업기술센터서 1차 수출촉진 대책회의 개최

 

군은 지난 13일 오후 3시 농업기술센터 대회의실에서 수출업체 간 네트워크를 더욱 굳건히 구축하기 위해 ‘2020년 제1차 수출촉진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군 담당공무원은 대책회의에 참석한 14개 업체의 대표들에게 수출정책 추진방향과 주요사업을 설명하고 다변화하는 수출시장에 대한 정보공유를 위해 협조사항을 전달했다.

 

특히 이날 대책회의에는 전 중국 경상남도산동사무소 윤주각 소장이 참석해 2020년 글로벌 경제금융 주요 이슈 및 전망에 대한 분석자료를 설명하고 업체로부터 질문을 받으며 의견을 나누었다.

 

군은 대책회의에 참석한 업체들의 의견을 모아 지난해 해외시장 개척성과를 반영, 올해 수출목표액을 전년 대비 200% 증가한 282만 달러로 정했다.

 

남해군의 2019년 수출실적은 지난 2018년 대비 137%가 늘었다. 이는 지난해 마늘가격 하락에 따라 미국과 대만으로 해외시장을 넓히고, 해외박람회에서 바이어로부터 호평을 받아 중국 광저우로 수출된 강진만 각굴인 대꿀굴수출에 기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또 지난해 연말에는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보물섬남해클러스터조공법인이 마늘수출전문단지로 지정받는 데도 성공해 올해 수출목표액도 무리 없이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군은 올해도 변함없이 신선 농수산물 수출에 주력하고 유자청과 흑마늘엑기스 등 가공업체의 동반 성장을 위해 수출촉진자금 지원 등 수출정책을 꾸준히 펼쳐나갈 방침이다.

 

장충남 남해군수는 올해 1월 행정조직 개편으로 유통지원과가 신설돼 더욱 전문화된 행정시책을 펼칠 수 있게 됐다우리 지역 수출상품의 우수성을 알리고 해외시장에서의 경쟁력을 키워 국제무역 판로를 확보하고 군민소득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2020-02-14
제2유형(제1유형+상업적 이용 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 :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홈페이지 저작권 정책 참조 : 저작권정책 보기

소셜 댓글 작성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소셜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 답변이 필요한 내용은 "해당 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소셜댓글이란?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아이디로 로그인 할 수 있습니다.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닫기
댓글 작성 폼

소셜 댓글 목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평가

담당부서
기획예산담당관 홍보팀(☎ 055-860-3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