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부처님 오신 날' 24개 사찰 생활방역 특별점검 실시

 

부처님 오신날 봉축행사 맞아 법회 실시 사찰 24개소 점검

 

 

남해군(군수 장충남)은 지난 30일 치러진 부처님 오신 날 코로나-19 예방를 위해 점검반을 편성해 관내 24개 사찰의 생활방역 수칙준수 여부 등을 집중 점검했다.


 남해군은 또한 지난 23일 부처님 오신 날을 앞두고 사암연합회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열고 부처님 오신 날 방역 수칙 준수 및 자율 방역 협조를 요청하기도 하였다.

특별 편성된 점검반을 통해 법회 개최 시 공양 미제공, 손소독·마스크 착용 의무화, 발열체크, 출입자 명부 작성 등 생활방역지침 준수 공문을 발송하고 사전 유선 안내를 통해 거듭 협조를 요청했다.

특히 보건소에서 전통사찰 등 6곳에 대해서는 25일에서 29일까지 특별 방역을 실시했으며, 사찰별로 자체 방역을 철저히 해줄 것을 요청했다. 법회가 열린 30일에는 공무원 30여 명이 사찰별로 미리 지정된 방역관리자와 공동으로 생활방역지침이 준수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직접 계도활동을 펼쳤다.

 

점검 결과 대다수 사찰이 생활방역 수칙을 준수하고 있었으며, 일부 사찰의 미흡한 부분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바로 시정 조치를 하기도 하였다.

배진호 관광경제국장은그동안 각계각층의 노력과 군민들의 협조로 우리군에는 지난 21명의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이후 더이상 늘어나지 않았다.”,“하지만 방심이 바이러스를 확산시킬 수 있으므로, 지금까지 잘해온 것처럼 종교계 관계자와 군민여러분께서 생활방역 수칙을 잘 지켜주실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남해군은 코로나-19 발생 이후 남해군공용버스터미널 무균소독실 설치 운영과 다중이용시설 집중방역, 긴급재난지원금 화전화폐 지급, 착한 임대인 재산세 감면, 공유재산 사용료 감면, 사회적 거리두기 휴업 참여 다중이용시설 지원, 소규모 농가창고 무료설계 지원, 음식물 폐기물 수수료 감면, 농기계 임대료 인하 등 다양한 예방책과 지원책을 펼치며, 민생 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2020-05-30
제2유형(제1유형+상업적 이용 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 :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홈페이지 저작권 정책 참조 : 저작권정책 보기

소셜 댓글 작성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소셜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 답변이 필요한 내용은 "해당 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소셜댓글이란?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아이디로 로그인 할 수 있습니다.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닫기
댓글 작성 폼

소셜 댓글 목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평가

담당부서
기획예산담당관 홍보팀(☎ 055-860-3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