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충남 남해군수, 4개월간 급여 30% 반납

 

남해군은 장충남 남해군수가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의 고통을 나누기 위해 자신의 급여 30%4개월간 반납키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장 군수는 지난 23일 간부회의를 진행하며 우리 군민 모두가 하나 되어 이번 위기를 잘 대응한다면 곧 코로나19 사태도 종식되어 예전의 일상으로 되돌아갈 수 있을 것이라며 면마스크 제작과 성금기탁, 착한 임대인 운동 등 지역사회 전반에서 벌어지고 있는 군민들의 봉사와 기부에 힘을 싣기 위해 급여 30%4개월간 반납하겠다고 말했다.

 

이런 분위기에 남해군 직원들도 동참의사를 밝히면서 모금 열기가 확산되고 있다. 실제 남해군청 직원들도 23일부터 26일까지 자율적인 코로나19 성금 모금운동을 전개하기로 했다.





2020-03-24
제2유형(제1유형+상업적 이용 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 :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홈페이지 저작권 정책 참조 : 저작권정책 보기

소셜 댓글 작성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소셜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 답변이 필요한 내용은 "해당 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소셜댓글이란?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아이디로 로그인 할 수 있습니다.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닫기
댓글 작성 폼

소셜 댓글 목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평가

담당부서
기획예산담당관 홍보팀(☎ 055-860-3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