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남해 그리고 아름다운 군민

남해군은 고려 중엽부터 조선 중엽에 이르는 오랜 세월 동안 왜구들의 끈질긴 침공과 약탈을 받았지만, 조상들의 끈질긴 항쟁으로 지켜온 땅입니다.

남해바다의 모습

이 과정에서 군민들은 자연스럽게 단결력이 키워졌고, 농토가 적은 반면 인구밀도가 높아 자연적으로 근면성과 서로 돕고 뭉치는 단결력이 강해졌습니다.

다른 시도에 나가 인정을 받고 존경을 한 몸에 받으며 살아가는 남해출신이 많다는 것이 이를 뒷받침 해주고 있습니다. 남해 사람들의 또 한 가지 자랑은 높은 교육열입니다.

산비탈 손바닥만한 농토를 부치며 허리가 휘어져도 자식이 출세하는 것을 유일한 즐거움으로 알았고, 그러기에 전국 방방곡곡에서 활동하고 여러 분야에서 성공한 사람 들이 헤아릴 수 없이 많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소셜 댓글 작성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소셜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소셜댓글이란?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아이디로 로그인 할 수 있습니다.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닫기
댓글 작성 폼

소셜 댓글 목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평가

담당부서
기획감사실 정책기획팀(☎ 055-860-3033)
최종수정일
2014-11-11 10:26:44